본문 바로가기

Made by me/하루한끼

왕 바지락 가득 품은 봉골레 파스타

728x90
반응형

마트 가서 수산물 코너  기웃거리다 집어온 신선해 보이는 자연산 남해안 왕 바지락입니다.

바지락을 무척이나 좋아라 하지만, 작은 바지락은 뭔가 먹으면서도 양이 작아 그런지 부족한 느낌이 들곤 했는데, 

바지락 왕창 맛보고  파스타도 같이 먹을 수 있게  왕바지락 파스타를 만들어 보았습니다.

 

준비재료

남해안 왕 바지락, 소금 , 마늘 (다진 거, 깐 마늘 ), 올리브 오일, 치킨스톡, 후추, 까나리 액젓, 페퍼론치노, 맛술
스파게티 면 

 

홈플에서 사온 왕바지락입니다, 저 봉투 때문에 큰 것처럼 보이는 게 아닌가 싶어 살짝 의심을...

메추리알 깐거 겉면 보고 샀다가 실물 까 보니 작아서 당황했던 적이 있어서 말이죠 ㅎㅎ

 

 바지락은 깨끗이 씻어주고, 해감을 위하여 물을 잠기게 넣어준 뒤 소금 두 숟갈 넣고 30분 정도 담가 놓습니다.

 

냉동실 뒤져보니 냉동 해물믹스, 야채 등이 있길래 저는 넣었지만,

없으면 안 넣어도 됩니다.

 

파스타에 빠질 수 없는 마늘입니다. 다진 냉동마늘과 생마늘을 준비하였으며

생마늘은 편마늘로 얇게 썰어줍니다.

 

잘 예열 된 프라이팬에 올리브 오일을 뿌려주고  다진 마늘과 편 마을을 볶기 시작합니다.

 

해감이 완료 된 바지락과 야채 해물 믹스를 추가로 넣어준 뒤 맛술과 후추를 넣고 볶다가,

물에 잘 씻어낸 냉동 야채 믹스도 함께 넣어서 볶아줍니다. 

전 매운맛을 좋아  하기에 페퍼론치노도 추가로 넣었습니다.

매운맛 싫어라 하는분들은 pass

 

 

파스타 삶는 과정은 생략 

파스타 면수는 버리지 말고 꼭 준비해주세요

 

 

바지락 조개입이 떡 벌어진 게 보이시나요?

파스타면을 저기 넣지 않고도 저 상태로 그냥 집어 먹어도 무척 맛나더라고요.

 

파스타 삶은 면수를 작은 국자로 2번 부어주시고,

까나리액젓과 치킨스톡을 살짝 넣으시고 

마지막으로 잘 삶아진 파스타면 넣고 지글지글 끓여주면 끝.

 

드디어 완성된 왕 바지락 봉골레 파스타입니다. 

바지락이 큼직하니 조개 까먹는 재미가 솔솔 합니다.

 

 맥주 한잔 곁들이면서 먹으니 너무 행복합니다 ㅎㅎ 

 

조만간 돌아올 크리스마스 때 집에서 가족분들과 함께 해 드시면 정말 좋을 거 같아요.

왕 바지락 왕창 넣고 ㅎㅎ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