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ade by me/하루한끼

총각김치로 만드는 달랑무 볶음밥

728x90
반응형

짜파게티 라면과  찰떡궁합을 이루는 우리의 총각김치님~

라면과 같이 먹으면 맛도 좋지만, 소화가 잘 돼서 더욱 좋지요. 무가 우리 몸에 좋은 것은 잘 알고 계시죠???

총각김치 알타리무는 일반 무에  비해 단단하고 식감이 좋아 

볶음밥을 만들 경우 깍두기와는 다르게 씹히는 식감이 더더욱 좋습니다. 

저희 엄마가 김치통 한가득 담아 주셔서 라면과 함께 한동안 실컷 먹다가 볶음밥으로 만들어 봤어요.

 

준비재료
총각김치, 파, 마늘, 프랑크 햄, 고춧가루, 굴소스, 참기름, 식용유, 설탕

 

총각김치를 먹기 좋은 크기로 자른 뒤 그릇에 담아 준비합니다. 

 

볶음밥에 빠질 수 없는 주물프라이팬입니다. 

예열을 시킨 뒤 기름을 두른 후 파와 마늘을 넣고 기름을 내 준 뒤 잘게 자른 총각김치를 넣습니다.

 

프라이팬에  설탕과 김치 국물을 조금 넣고 열에서 달달 볶아 준 뒤 총각무가

숨이 죽으면 프랑크햄 슬라이스 쳐서 좋아하는 양만큼  넣어준 뒤 잘 볶습니다.

 

 원하는 밥 양 껏 넣으신 뒤 고춧가루를 넣습니다.

매운맛 사랑하는 분들은 매운고추가루 넣으면 더더욱 맛이 좋습니다.

이것도 잘 볶아주면  이쁜 색깔을 드러낸 총각무 볶음밥이 드러납니다.

 

마지막 단계인데요, 굴소스를 물에 살짝 희석한 뒤 골고루 뿌리세요~

굴소스 양 조절 못하여 넣을 경우 밥이 짤 수 있으며,

볶음밥 만들 때 물을 살짝 넣어주는게 좋다고 어디서 주워 들었습니다 ㅎㅎ 

그래서 제가 굴 소스를 물에다 희석하여 사용합니다.

간 맞추고 불 끈 뒤 참기를 뿌려주면~~

아시죠 어떤 맛인지??

 

마요네즈 살짝 올려서 뿌려 먹으니 더욱 고소한 맛이 나며  오독 씹히는  식감 좋고

맛 좋은 달랑무 볶음밥이 완성되었습니다. 

 

반응형